• 홈페이지 이용가이드
  • 기술자서비스
  • 업체서비스
  • 홈페이지 모바일앱
  • 공인인증센터
  • 무료법률상담서비스
  • 1577-5445 콜센터 전화상담예약

건설정보

HOME>회원서비스>건설정보
상세보기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 청년 일자리 해커톤 개최...청년 도시재생 기획가 육성 기대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2-23 13:23:11
  • 조회수 : 476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 청년층이 앞장서 도시재생사업 전략을 발굴하기 위한 행사가 마련돼 눈길을 끈다.


분야별 종합 네트워크가 구축될 뿐 아니라 청년 도시재생 기획가를 육성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는 도시재생뉴딜사업과 연계한 청년 새싹기업(스타트업) 확대를 위해 청년 일자리 해커톤 행사를 오늘(23일)부터 양일간 서울 영등포구 캠퍼스디(Campus D)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지역사회 내 청년 일자리 창출 기반 마련과 청년 주체의 도시재생사업 참여 확대를 위한 것으로, 도시재생사업에 관심 있는 전국의 청년 창업가, 사업가, 활동가, 예술가, 디자이너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해커톤 대회에 참석한 청년들은 조별로 사례 지역인 홍대, 문래동, 대림동을 답사하고 이를 토대로 해당 지역의 기초 조사, 지역특성에 맞는 비지니스 모델을 발굴하게 된다. 


지역에 필요한 잡지, 축제, 공간의 모델을 제시하는 안테나, 도시재생지역의 청년모임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천안청년들, 신림 고시촌에서 대안적인 주거모델을 제시하는 썬랩, 인천지역의 빈집을 새롭게 만들어가는 빈집은행, 업싸이클링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 세이디자인 등 청년 창업가, 활동가 멘토들이 주도해 사업 사례 공유와 조별 프로젝트를 실시하게 된다.


참석자들은 동료 간의 상호 학습(피어 컨설팅, peer consulting)을 통해, 지역사회 내 다양한 서비스 수요를 도출?구체화해 이를 새싹기업에 활용하는 방식을 공유하게 된다.


전국 단위의 청년 주체가 참여하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도시재생 새싹 기업에 참여하거나 지역의 현장 전문가로 활동하는 ‘도시재생 청년 기획가’의 육성이 본격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번 행사에는 도시, 건축 분야뿐 아니라, 문화, 지역행사기획, 디자인, 지역 내 청년 네트워크 지원, 공동체 주택 등 다양한 활동 분야의 청년들이 참여하는 만큼, 도시재생 사업의 분야별 종합 네트워크 구축에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단순 물리적 환경개선뿐 아니라 원도심의 사회?경제?문화적 종합재생을 추진하는 사업”이라며 “도심의 활력 부여를 위해서는 젊은 층의 사업 참여가 핵심으로, 도시재생뉴딜이란 플랫폼을 통한 다양한 분야의 청년 일자리가 창출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도시재생 새싹기업 지원과 현장 전문가 육성을 통한 청년 일자리 기반 마련을 위해 정부는 앞으로도 청년들이 도시재생에 대해 논의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고 제도적, 재정적 지원 등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해커톤은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마라톤을 하듯 긴 시간 동안 아이디어 창출, 기획 등 과정을 통해 최종 결과물을 만드는 대회를 말한다. 




해당기사 내용은 국토일보에서 발췌하여 게재한 사항임을 알려드립니다.

 

국토일보
2018년 2월 23일

첨부파일 :